부광약품, OCI에 지분 매각

최지혜 기자 승인 2022.02.22 23:37 의견 0
부광약품.


[청년IN / 최지혜 기자] 부광약품이 에너지·화학 전문 기업 OCI에게 1461억원에 매각하는 주식 매매 계약을 체결했다.

부광약품은 22일 최대주주 특수관계인 보유 주식 약 773만주를 OCI에 매각하기 위한 주식 매매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.

앞서 부광약품과 OCI는 2018년 공동 설립한 합작사인 ‘BNO바이오’를 통해 공동 경영관리와 투자 협력 경험을 쌓아온바 있다.

이번 계약으로 OCI는 부광약품 주식의 약 11% 지분을 보유하게 돼 최대주주 지위를 확보했으며, 또 주주 간 협약을 통해 신제품 개발과 투자 의사결정, 대규모 차입 등 중요한 경영상 판단에 대해 상호 협의하는 공동경영의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.

부광약품 유희원 대표는 “이번 OCI의 지분 투자는 부광약품이 가진 신약 R&D 및 전략적 투자 역량에 OCI의 글로벌 기업 노하우와 자금력이 합쳐지는 것이다”며 “OCI와 함께 글로벌 제약 바이오사로 성장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게 됐다”고 밝혔다.

OCI는 태양광 발전의 핵심소재인 폴리실리콘 분야의 글로벌 리더다. 최근에는 반도체, 이차전지 등 고부가가치 첨단소재사업과 친환경소재 사업으로 포트폴리오를 확대해 나가고 있다.

부광약품은 “이번 OCI의 공동경영 참여를 통해 전략적 투자의 규모를 늘려나가고 파이프라인 확대로 성장을 가속화해 나갈 것이다”고 기대했다.

더 나은 내일을 위한 시간 ⓒ 청년IN(청년인)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